전통문화
  • 6세기 간지·통일신라 관직·조선시대 현령 등 명문 30여개 나와 천연기념물 제155호 울진 성류굴에서 1천200여 년 전인 신라 원성왕 14년(798)에 화랑과 승려가 쓴 것으로 추정되는 글씨가 발견됐다. 성류굴은 ... 4월 11, 2019
  • 40㎝ 길이 의례용 배 모형·’당주’명 묵서 목간도 출토 고환경 자료인 식물 63종 씨앗·멧돼지뼈·곰뼈 나와 신라 천년 왕성인 경주 월성(月城·사적 제16호) 해자에서 1천600년 전 무렵 만든 것으로 ... 4월 2, 2019
  • 건축문화재 원형(原形), 시기 특정과 정의 힘들어 “문화재 수리는 이상과 현실의 싸움…최선 방안 도입해야” 백제 무왕(재위 600∼641) 대인 639년 건립한 국내에서 가장 오래되고 큰 석탑인 익산 미륵사지 ... 3월 25, 2019
  • 사람의 행위는 그 시대의 페러다임과 긴밀히 연결돼 있다. 중국 고전에 등장하는 한 아내의 이야기에 많은 사람이 감탄하는 이유도 현대인으로서는 감당하기 어려울 만큼 순수한 헌신과 사랑을 보여주기 때문이다. ... 3월 15, 2019
  • “명절마다 주는 세뱃돈이 부담스럽다”고 어르신들은 말한다. 5만 원권이 발행되면서 부담이 가중됐기 때문이다. 신사임당(5만 원권)의 등장으로 세종대왕(1만 원권)이 머쓱해진 상황이다. 심지어 세뱃돈에 대한 부담으로 ‘세배 타임’을 피해 아침 일찍 집을 나가 저녁에 들어오는 어르신들도 있다. 하지만 받는 손자들도 문제다. 돈을 받기 위해서 형식적으로 세배를 하거나 심지어 금액이 적다고 궁시렁댄다. 세배의 진정한 의미가 퇴색한 안타까운 현실이다. 세배(歲拜)란 ‘지난 세월에 감사한다’는 뜻을 가진 명절 고유의 풍속으로, 새해 첫날 어르신이 무사히 한 해를 넘기고 새해를 맞은 것을 기념해 문안드리고 그간 보살펴 주심을 감사드리는 것이다. 부모, 친족뿐 아니라 동네 어르신들께도 세배 인사를 드렸다. 조선 시대에 유래된 풍습으로 알려진 세뱃돈은 세배 인사를 올린다고 찾아왔는데 빈손으로 보내면 예의가 아니라고 생각해 조금씩 쥐여준 것이 기원이 됐다고 한다. 봉투 겉면에 책값, 붓값 등 돈의 용도를 적어 건넸으며, 풍요보다는 근신을 당부하는 덕담이나 글을 전하기도 했다. 세뱃돈의 유래에 대해서는 미혼 자녀에게 붉은색 봉투에 돈을 넣어 풍족해지라는 의미의 중국 풍습이 전해졌다는 설과 일제강점기에 일본 세뱃돈 문화가 한국에 들어온 것이라고 주장하는 설도 있다. 국내에 세뱃돈 문화가 생긴 것은 100년이 되지 않은 일이다. 세배에 대한 답례로 돈을 줬다는 기록은 서예가 최영연의 시집 ‘해동죽지(海東竹枝, 1925년)’에 처음으로 등장했다. 사실 이때만 해도 새해 인사를 드리기 전에 목욕을 깨끗이 하고 설빔을 입은 뒤 어르신을 공경하는 마음으로 예의를 갖춰 인사를 올렸다. 2019년 설부터는 세배에 담긴 진정한 의미를 되새겨 어르신들께 새해 인사를 드리는 건 어떨까. 2월 3, 2019
  • ‘천하본무사(天下本無事) 용인자요(庸人自擾)’라는 말은, 원래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는데 용속한 사람은 없는 걱정도 사서 한다는 의미이다.  이는 <신당서(新唐書) 육상선전(陸象先傳)>에서 내원한 고사성어. 당나라 예종(睿宗) 때의 일이다. 조정에 육상선(陸象先)이란 ... 11월 16, 2018
  • 현대의학이나 심리학자들은 자세와 건강의 관련성을 연구하고 있다. 고대 중국에서도 마찬가지였다. 바른 자세를 유지하면 몸에 활력이 생기고 심리적 건강에도 도움이 된다고 여겼다. 중국 전통의학(중의학)과 전통사상에서는 자세·걸음걸이가 건강은 ... 11월 5, 2018
  • 조선 영조 연간(1725~1777)에 활동했던 조선시대 화원(畫員: 화가) 변상벽(卞相壁)은 뛰어난 그림 솜씨는 있었지만 처음에는 명성을 얻지 못했다. 원래 산수화를 잘 그렸던 변상벽은 자신보다 산수화를 더 잘 그리는 ... 10월 24, 2018
  • 중국 옛 명인들 중에는 신기하게도 꿈에서 교육을 받았다는 사람들이 많다. 이들은 이 같은 꿈을 통해 평생 깨닫지 못했던 학문의 이치나 원리를 깨닫게 됐다고 증언했다. 원나라 시기 ... 10월 1, 2018
  • 어느 날 소크라테스에게 한 제자가 황급히 달려와 흥분하며 말했다. “스승님께서는 도저히 상상도 하실 수 없는 일을 알려 드리겠습니다!” “잠깐만!” 소크라테스는 그를 즉시 제지시키며, “네가 나에게 알려주려고 ... 9월 27, 2018
  • 옛날 중국에 한 거만한 장군이 있었다. 그는 자신의 계급이 높다고 매우 오만했으며 인근 백성들을 종종 괴롭히기도 했다. 그 장군이 머무는 인근 마을에는 흰 수염을 기른 노인과 ... 9월 17, 2018
  • 옛 동양인들은 재산, 명예, 지위 등은 모두 전생에서 쌓은 덕(德)에 따라 정해지는 것으로 생각했다. 아무리 자신의 재물을 지키려고 해도 덕이 없으면 결국 잃게 된다는 뜻이다. * ... 9월 8, 2018
  • 감사 편지는 쓰는 사람과 받는 사람 모두 행복지수를 높인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연구팀은 매주 3회, 연속 3주간 감사 편지를 썼을 때 삶의 만족도와 행복감이 올라가며 우울증 ... 8월 28, 2018
  • 장정옥(張廷玉)은 청나라 옹정 황제 시절 대학사(大學士)를 지낸 고위 관리였다. 몸은 비록 고위직에 있었지만 겸양의 도리를 잘 알았다. 그는 자식들에게 늘 소박하고 덕을 중시할 것을 요구했으며 자신의 ... 8월 24, 2018
  • 지난 1960년대 외할아버지 집이 산둥성 자오둥(膠東) 농촌에 있었을 때 일이다. 당시 집안은 매우 가난해 외할아버지는 세 아이를 데리고 힘들게 살고 계셨다. 당시 어머니는 집에서 둘째였는데 이 ... 8월 18, 2018
  • 청나라 때, 산서(山西) 지방에 한 곡(谷)씨 성을 가진 관리가 있었다. 그의 관직이 감찰을 책임진 감사(監司)였기에 사람들은 그를 곡감사라고 불렀는데 그는 세 차례 환생한 경험을 기억하고 있는 ... 8월 15, 2018
  • 한글, 한자 등 동양 문자는 원래 띄어쓰기가 존재하지 않았다. 조선시대 말까지 글쓰기에는 띄어쓰기가 없었고 오른쪽 위부터 아래로 쓰는 세로쓰기 방식이었다. 그럼 띄어쓰기는 언제 처음 나왔을까? 최초의 ... 8월 14, 2018
  • ‘공중에 매달려 있는 절’이라는 뜻에 현공사(懸空寺)는 중국 산시(山西)성 북악항산(北岳恒山) 용구서봉(龍口西峰) 절벽에 위치해 있다. 중국 북위시대 후기에 건축된 후 금, 원, 명, 청대를 거쳤다. 현공사는 3층 구조에 ... 8월 11, 2018
  • 중국에는 “사랑하기 때문에 누군가의 응석을 받아 주면 그 사람을 해치게 된다”는 옛 말이 있다. 자녀를 몹시 사랑하는 부모에게는 가슴 아픈 이야기다. 청나라 소설집 ‘열미초당필기(閱微草堂筆記)’는 이런 이야기가 ... 7월 31, 2018
  • 옛날 석가모니가 행각하고 있었을 무렵이다. 어느 날, 석가모니가 설법을 시작하려고 하는데 제자들 중 한 제자의 모습이 보이지 않았다. 석가모니는 제자들에게 이유를 물으니 그 제자가 늦잠을 자고 ... 7월 25, 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