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가 안경 망가뜨려놓고 주인한테 혼나자 서러워서 눈물 흘리는 강아지

By 윤승화

주인한테 혼나는 강아지의 동그란 눈망울에 눈물이 그렁그렁 맺혔다.

최근 유튜브에는 ‘혼내지 말라고 서럽게 우는 강아지’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올라와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었다.

반려견 한 마리와 함께 사는 어느 보호자가 반려견을 혼내면서 촬영한 영상이었다.

보호자의 설명에 따르면, 이날 보호자가 잠든 사이 강아지가 25만원짜리 비싼 안경을 망가뜨렸다.

유튜브 ‘파이브시스터즈Fivesisters’
유튜브 ‘파이브시스터즈Fivesisters’
유튜브 ‘파이브시스터즈Fivesisters’

잠에서 깬 보호자가 안경을 들고 반려견에게 다가가자, 강아지는 자기가 잘못한 건 아는지 안경을 보자마자 도망갔다.

이에 보호자는 도망가는 강아지를 붙잡고 따졌다.

보호자가 “안경 어떻게 된 거야”라고 혼내자, 강아지는 위축돼 귀가 접힌 채 세상 서럽다는 눈망울로 보호자를 바라보았다.

눈가에 눈물까지 맺히자 보호자는 결국 혼내기를 포기하고 “서러웠냐”며 품에 안고 쓰다듬어주었다.

 

 
RELATED ARTICLES
 
Stories of Convic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