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세 여성 공격 당하자 주저 없이 뛰어들어 구한 행인[영상]

By 에포크타임스

미국의 한 10대 여성이 무차별 폭행을 당할 뻔한 위기에서 가까스로 구조되는 장면이 감시카메라에 포착됐다.

애리조나주 피닉스 루스벨트 거리에서는 지난 2월 초 혼자 통화하던 18세 여성이 길모퉁이에서 기습을 당했다.

영상을 보면 한 남성이 이 여성에게 다가와 목 언저리를 끌어안으며 난폭하게 굴었다. 마침 길을 지나던 한 행인이 이를 보고는 즉각 남성에게 달려들어 여성으로부터 떼어놓았다.

이 행인은 가해자를 바닥에 쓰러뜨린 다음 체중을 실어 누르며 제압했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나타날 때까지 남성을 꼼짝 못 하게 붙잡고 있었다.

피닉스 경찰국 제공
피닉스 경찰국 제공

공격당한 여성 역시 현장을 떠나지 않고 주변에서 기다리다가 순찰차가 도착하자 경찰관에게 상황을 알린 것으로 보인다.

피닉스 경찰국은 주저 없이 피해자를 도운 행인에게 지난 3월 시민상을 수여했다.

조시로 알려진 이 행인은 “옳다고 생각하는 대로 행동했을 뿐이다”라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RELATED ARTICLES
 
Stories of Convic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