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당근마켓에서 도민들끼리 사고파는 중고(?)거래 상품 클래스

By 윤승화

당근마켓이라는 스마트폰 앱이 있다.

자기가 사는 마을을 인증하면, 그 주변 동네 사람들끼리 중고 물건을 직접 만나 사고팔 수 있는 지역 기반 중고 거래 앱이다.

당근마켓을 가장 활발히 이용하는 곳은 다름 아닌 제주도다.

그렇다면 제주도민들이 당근마켓에서 거래하는 물품은 뭘까?

당근마켓 화면 캡처

지난 28일 한 누리꾼은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제주도에서는 방금 낚시로 잡은 생선을 곧바로 당근마켓에 올린다고 하는데, 제주도민 여러분 사실인가요?”라는 질문을 올렸다.

이에 현 제주도민으로 추정되는 다른 누리꾼은 아무 말 없이 당근마켓에서 캡처한 거래 내역들을 답글로 달아주었다.

1. 자연산 참돔

보트 낚시로 잡은 80cm 7키로 오바 참돔입니다 필요하신분 있으시면 톡주세요 살아 있는 상태로 가져 가시려면 4시 이전 오셔야하구요

당근마켓 화면 캡처

2. 선상낚시 참돔

오전11시에 낚아습니다 필요하신분 연락주세요 6키로 입니다 90000원입니다

3. 무늬오징어 생물 팝니다

서귀포서 낚시했습니다 2키로 정도 됩니다~

당근마켓 화면 캡처

투박한 설명들과 함께 게재된 사진에는 실제로 바다에서 막 건져 올렸을 법한 해산물들이 각각 찍혀 있었다.

그물에 걸린 생선과 오징어는 사진으로 봐도 신선하고 크기도 커 보였다. 한 제주도민은 자랑스러운 표정으로 자신이 잡은 참돔을 양손으로 직접 들고 사진을 찍기도 했다.

더욱 눈길을 끄는 부분은 이 모든 상품(?)의 거래가 완료됐다는 사실.

횟집이나 식당에서는 족히 3~4배 이상 값을 받는 데 비해, 제주도민들이 그날 직접 잡아 바로 당근마켓에 올린 자연산 해산물은 가격도 무척 저렴하고 신선해 올라오는 족족 무섭게 팔린다고.

당근마켓 화면 캡처

이런 가운데 거의 유일하게 거래 완료가 되지 않은 상품이 있었다.

4. 배 팔아요

펜션에서 전망대나 사진 찍을수 있는 공간으로 인테리어 하셔서 사용하실분 좋겠네요

배가 생각보다 커요~

300만원짜리 배였다. 제주도에서는 배도 판다.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