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영 행사 때문에 모인 사람들 보고 자기 반겨주는 줄 알고 행복해진 강아지

By 윤승화

행사를 위해 모인 사람들을 보고 자기를 반겨주는 줄 착각한 강아지는 무척이나 행복한 표정을 지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사람들의 관심을 받고 행복해하는 강아지가 담긴 사진이 공유돼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었다.

사진은 멕시코에서 찍혔다. 이날은 교황이 멕시코를 방문하기로 예정된 날이었다.

온라인 커뮤니티

교황을 환영하기 위해 모인 사람들은 모세의 기적처럼 길 양옆으로 나뉘어 몰려들었다. 그때였다.

교황이 도착하기 전, 먼저 환영 인파를 맞이한 존재가 있었다. 강아지 한 마리였다.

어쩌다 길로 들어섰을 강아지는 처음에는 어리둥절한 표정으로 주위를 두리번거리며 사람들을 바라보았다.

온라인 커뮤니티

뜻밖의 등장이었지만, 사람들은 귀여운 강아지의 모습에 환호하며 손을 흔들었다.

자기를 반겨주는 줄 안 걸까. 관심을 한 몸에 받은 강아지 또한 행복한 기분이 들었는지 점차 웃는 얼굴로 바뀌었다.

녀석은 사람들과 눈을 마주치며 꼬리를 살랑살랑 흔들고 좋아하면서 길 끝까지 걸어갔다.

 

 
RELATED ARTICLES
 
Stories of Convic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