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체 부위별 통증에 따른 ‘빨래집게’ 지압법 5

By 김 수진

어디가 크게 아픈 건 아닌데 찾아오는 통증은 삶의 질을 크게 떨어뜨린다.

음악을 듣거나 다른 활동으로 통증을 잊어보려 해도 해야할 공부나 일이 있을 때라면 진통제를 떠올리게 된다.

이럴 때, 몸에 부담을 줄 수 있는 진통제를 먹기에 앞서 간단한 ‘반사요법’을 시행해보자. 빨래집게를 활용한 일종의 지압법으로 신체 부위별 6가지 통증에 대처하는 방법을 소개했다.

단, 아래 소개하는 방법은 보조적일 뿐이며 통증이 계속되거나 신체불편을 느낀다면 공인된 전문 의료진의 도움을 받는 것이 바람직하다.

귀의 지압 포인트 6군데 | The Epoch Times

등과 어깨 통증
컴퓨터 작업을 하다 보면 상체를 앞으로 숙이게 되면서 등과 어깨 통증을 느끼게 된다.

당장 손쓸 방법이 없다면 빨래집게를 양쪽 귓불 가장 윗부분(그림 속 1번)에 집고 몇 분 기다려보자.

통증이 아주 심해지기 전에 이 방법을 이용해보자.

Shutterstock

내 몸속 장기
그림의 2번을 수시로 지압하거나 빨래집게로 집어주면 몸속 장기를 자극하며 혈액순환을 향상시킨다.

몸속 장기들의 혈액순환이 원활해지면 편해진 기분을 느낄 수 있다.

무릎이나 발목이 아플 때
조깅과 같이 무릎에 무리가 가는 운동을 많이 하는 사람들은 관절통을 겪기 쉽다.

이때 진통제나 얼음찜질도 좋지만 3번 위치에 빨래집게를 집어주면 좋다.

Shutterstock

비강(코안)
콧물이 심할 때는 콧속(비강)에 피로감이나 통증을 느끼는 경우도 있다. 이때 4번 위치에 빨래집게를 집고 몇 분 기다려보자. 콧물이 흘러내림에 효과를 봤다는 사람도 있다.

Shutterstock

위통과 소화불량
위통과 소화불량에 좋은 곳은 5번 위치다. 전통의학적인 측면에서 위, 소장, 간 등과 연결된 이곳에 빨래집게로 5분 정도 압력을 주면 편안한 감을 느낄 수 있다.

Shutterstock

두통 편두통
두통과 편두통이 심하면 일상생활에 적잖은 지장을 받는다. 귓불 가장 아래 부분(6번 위치)을 지압해주는 것이 좋다. 머리·코·눈·볼·턱과 연관된 긴장성 두통을 느낀다면 역시 시행해보자.

이상의 반사요법을 하면서 빨래집게의 자극이 너무 아프게 느껴진다면 손가락으로 꾹꾹 누르거나 귓불을 잡아당겨도 된다.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