탯줄째 버려진 갓난아이 우리로 데려가 하루 동안 따뜻하게 품어준 어미 들개

By 김우성

부모에게 버림받은 아기들개 무리의 따뜻한 체온 덕에 극적으로 살아남았다.

지난 21일(현지 시간) 인도 매체 타임스 오브 인디아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경 인도 차티스가르주 뭉겔리 지역 사리스탈 마을의 들판에서 여자 갓난아이가 구조됐다.

The Times of India

한 주민이 아침 출근길에 아기 울음소리를 듣고 따라갔더니 들개 우리가 있었고, 그곳에 벌거벗은 갓난아이가 누워 있었던 것.

몸에 탯줄이 달린 채로 발견된 아기는 강아지들과 옹기종기 몸을 맞대고 있었다.

주민들은 어미 들개가 버려진 아이를 발견해 자신의 우리로 데려가 새끼들과 함께 돌본 것으로 추측했다.

The Times of India

정말 다행인 점은 이맘때가 밤 기온이 가장 낮을 시기라 동사할 뻔한 아기가 강아지들과 함께 있으면서 체온을 유지한 덕에 추위를 견딜 수 있었다는 것.

구조된 아기는 병원에서 검사를 받았고, 다행히 건강에는 큰 이상이 없다고 알려졌다.

주민들은 기적적으로 살아남은 아기에게 인도어로 염원을 뜻하는 ‘아칸샤’라는 이름을 붙여줬다.

현지 경찰은 아이를 유기한 부모를 찾고 있다.

The Times of India
 
RELATED ARTICLES
 
Stories of Convic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