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정지 아이 심폐소생술로 살리고 응급실까지 데려다준 영웅의 정체 (영상)

By 이현주

택시기사가 길에서 심정지로 쓰러진 아이를 심폐소생술로 살려 화제다.

29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는 지난 27일 오전 10시쯤 서울 송파구 롯데타워 앞 송파사거리에서 찍힌 택시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됐다.

유튜브 채널 ‘한문철TV’

공개된 영상에서 택시기사 A 씨는 신호대기 중 길에서 쓰러진 아이를 발견했다.

아이 엄마는 택시에 타기 위해 아이를 안고 택시로 다가왔다.

택시에서 내린 A 씨는 아이를 넘겨받아 길에 눕힌 뒤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

유튜브 채널 ‘한문철TV’

이후 119 구급대 도착이 늦어지자 A 씨는 직접 차를 몰아 병원 응급실로 데려다줬다.

택시비를 내겠다는 아이 엄마의 요청도 거절했다.

아이는 A 씨 덕분에 목숨을 구할 수 있었다.

유튜브 채널 ‘한문철TV’

A 씨는 알고 보니 호텔 안전관리실에서 20년 넘게 근무한 베테랑으로 얼마 전 호텔을 그만둔 뒤 개인택시를 시작했다고 한다.

호텔에서 배운 심폐소생술로 아이의 생명을 구한 것이다.

영상을 제보한 A 씨 지인은 “내가 아는 분이 너무 좋은 일을 하셔서 제보한다”라며 “이분을 칭찬해 달라”라고 말했다.

유튜브 채널 ‘한문철TV’

A 씨는 제보자를 통해 “차에서 내려서 보니 아이는 의식이 없었고 아이 엄마는 울면서 어쩔 줄 몰라 하고 있었다”라고 당시 상황을 떠올렸다.

이어 “(아이가) 이미 앞으로 한 번 고꾸라져서 입안에 피가 고여 있었다”라며 “심폐소생술 중 아이 의식이 돌아왔는데 119가 그때까지도 도착하지 않았다. 그래서 병원 응급실로 직접 데려다줬다”라고 말했다.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진정한 의인이십니다”, “기사님의 노력이 한 생명을 살렸다”, “큰일 하셨다”라며 택시 기사 선행에 박수를 보냈다.

 

 
RELATED ARTICLES
 
Stories of Convic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