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국에…” 광고 출연료 ‘전액 기부’한 백종원이 조심스럽게 전한 말

By 김연진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가 코로나19 사태 극복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광고 출연료 전액을 쾌척하기로 한 것.

지난 9일 백종원은 유튜브 채널 ‘백종원의 요리비책’을 통해 이번 기부와 관련된 생각을 조심스럽게 전했다.

그는 “사실 고민을 많이 했다”라며 “이 시국에 맥주 모델이 된 것에 부담을 많이 느꼈다”고 고백했다.

YouTube ‘백종원의 요리비책 Paik’s Cuisine’

이어 “이번 기회에 함께 힘내자는 의미에서 광고 출연료 전액을 기부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백종원은 힘들어하는 모든 이들을 위해 응원의 메시지도 전했다.

그는 “우리 국민은 위기 때 빛을 발한다. 같이 동참해서 잘 이겨내자”라고 말했다.

이어 “힘들었다가 다시 일어나면 정말 튼튼해진다. 재도약할 수 있는 기회가 되지 않을까 싶다. 힘냈으면 좋겠다. 화이팅!”이라고 덧붙였다.

YouTube ‘백종원의 요리비책 Paik’s Cuisine’

이날 SBS 측은 백종원이 주류 광고 출연료를 기부하기로 했다는 소식을 전하면서, ‘맛남의 광장’ 팀도 기부에 동참한다는 뜻을 전했다.

앞서 ‘맛남의 광장’에 출연하는 백종원과 양세형, 김희철, 김동준은 단체 광고를 촬영했다.

이후 백종원이 먼저 기부를 제안했고, 멤버들도 함께 뜻을 모아 농어민을 위해 광고 출연료를 전달할 예정이다.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