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 ‘좋니’ 불렀다가 누리꾼들 사이서 반응 터진 이승기 (영상)

By 윤승화

이승기가 안방극장을 뒤집어놓았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이승기가 선배 가수 윤종신의 곡 ‘좋니’를 열창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가수로 데뷔해 배우, 예능까지 섭렵한 만능 엔터테이너 이승기는 이날 오랜만에 담담한 표정으로 가사를 읊기 시작했다.

이어 후렴구에서 독보적인 음색과 뛰어난 가창력을 선보였다.

SBS ‘집사부일체’
SBS ‘집사부일체’

‘좋니’는 높은 고음 때문에 소화하기 어렵기로 유명한 곡이다. 이승기는 무리 없이 깔끔하게 노래를 완창했다.

노래가 끝나자마자 자리에 함께 있던 원곡 가수 윤종신은 환하게 웃으며 박수를 보냈다. 해당 장면이 방송된 뒤 시청자들 사이에서도 마찬가지였다.

시청자들은 “본업을 제일 잘한다”, “이승기 노래 이렇게 잘하는 줄 잊고 있었다”, “음색이 그대로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이승기의 ‘좋니’는 아래 영상으로 감상할 수 있다.

 
RELATED ARTICLES